티켓(1986) / Ticket (Tiket)

43

티켓(1986) / Ticket (Tiket)
FPT Play Box
FPT Internet
영화의 자세한 정보를 보려면 아래의 웹주소를 방문하세요.
For detailed information on this film, visit :
(한국어)
(English)

감독(Director) : 임권택(Im Kwon-Taek)
출연 : 김지미(지숙),안소영(미스양),명희(미스조),이혜영(A)(미스홍),전세영(미스윤),박근형(김동민),최동준(민수),윤양하(박선장),장혁,김인문(한의사),이석구,김기주,이예민,주상호,김운하,오희찬,박종설,김애라,이인옥,이도련,홍성연,김정석,홍원선,손전,이백,오세장,채령(특별출연)

줄거리 : 강원도 속초에서 티켓 다방을 운영하는 민지숙(김지미)은 직업소개소에서 미스 양(안소영), 미스 홍(이혜영), 세영(전세영)을 데리고 온다. 닳을 대로 닳은 미스 양과 미스 홍은 손님들을 유혹하는 데 익숙하지만, 대학생 민수(최동준)를 애인으로 둔 세영은 손님들의 성매매 요구를 거절한다. 민수가 학비와 경제적 어려움을 토로하자 세영은 그에게 돈을 마련해주겠다고 안심시킨다. 세영 때문에 손님이 줄자 민 마담은 세영을 호되게 야단친다. 세영은 박 선장(윤양하)과 점점 가까워지고 그에게 몸도 허락한다. 그리고 민수를 위해 박 선장에게 취직자리를 부탁한다. 배를 타기 위해 속초에 내려온 민수는 세영이 실제로 살아가는 모습을 보게 되고, 배를 타지 않고 떠났다가 다시 속초로 돌아온 민수는 세영의 도덕성을 심하게 비난한 후 결별을 선언한다. 십수 년 전, 투옥된 남편의 뒷바라지를 하다 생계가 어려워져 술집으로 굴러들어 오게 되고 그 후 도덕적 부끄러움 때문에 스스로 남편을 떠났던 민 마담은 세영이 자신과 같은 처지가 될 것을 걱정해 민수를 만나 세영을 버리지 말라고 부탁한다. 그러나 민수가 그녀의 부탁을 거절하자 지숙은 민수를 바다에 밀어버리고, 정신이상자가 되어 정신병원에 수감된다.

Casts : Kim Jee-Mi, Jeon Se-Young, Lee Hye-Young, Park Keun-Hyeong, Ahn So-Young, Myeong Hee

SYNOPSIS : In a city in Kangwon province, Ji-suk manages a bar with Miss Yang, Miss Hong, and Se-young. Miss Yang and Miss Hong get used to the customers hitting on them but Se-young rejects all advances and works to earn money for her college boyfriend. As the days pass by, the number of customers decreases due to Se-young so Ji-suk scolds her. Captain Pak comforts the disheartened Se-young but when her boyfriend Min-su finds out about this, he breaks it off with Se-young. Ji-suk tries to win Min-su over but he refuses her. Ji-suk runs into the arms of Dong-min. In between love and despair, Ji-suk pushes Min-su into the ocean and suffers a mental breakdown. In the aftermath, each of the other women leaves to start a new life.
한국영화,영화,고전영화,강원도,다방레지,살인,속초,정신병원,정신이상,뒷바라지,희생,과거회상,성매매,선장,남자친구,배우지망생,성적 수치심,인터뷰,멜로드라마,사회물(경향),자료원,영상자료원,film,archive,korean,movie,korean clissic

43 BÌNH LUẬN

  1. A film with substance, depth and heart and totally different to the shallowness of so much contemporary Korean cinema. This was a film for a totally different Korean generation. One that knew what suffering and 'han' really was.

  2. 다시보니 진짜 수작이다.

    남성에의한 여성착취의 비극

    그리고 그 시절 그시대 누군가의 누이가 아버지 오빠 남동생 남자친구에게 이용당하고 버려지고 내처진 그시절의 비극을… 이렇게 처절하게 표현한 영화는 다시는 안나올듯

  3. Bir şey sormak istiyorum sizce hayat nedir? veya hayatın anlamını bulabildiniz mi? dilerseniz lütfen bu videoya bakınız size yardım edebilir . Çünkü bu video senin hayatın adina önemli bir yer doldurmakta ve senden hiç bir şey istemiyorum sadece izle lütfen izle….. … Hedefim tüm insanlığa ulaşmak sadece bunu istiyorum .Çünkü onlar için bir şeyler yapmak istiyorum….. https://youtu.be/qDjB6HhouBQ teşekkür ediyorum şimdiden 👏👏👍..

  4. Can I ask something? What do you think is the life we ​​live? or did you find the meaning of life? so Please see this video if you wish because this video fills an important place in your life and I don't want anything from you just watch please watch ….. … my goal is to reach all humanity I want it because I want to do something for them https://youtu.be/qDjB6HhouBQ thanks from now .. im from Turkey 👏 ………

BÌNH LUẬN

Vui lòng nhập bình luận của bạn
Vui lòng nhập tên của bạn ở đây